임지안, ‘위도는 내 사랑’ 전북 부안 알리기 GO… “진성 콘서트서 만나요”

정다미 기자 | dami3075@hanmail.net | 입력 2019-01-30 18:21:31
  • 글자크기
  • -
  • +
  • 인쇄
▲사진=감엔터테인먼트

 

[가요포커스= 정다미 기자] 가수 임지안이 프로젝트 싱글 앨범과 2집 앨범으로 바쁘게 2019년을 보낼 계획이다.

 

30일 소속사 감 엔터테인먼트는 “임지안이 지난 23일 프로젝트 싱글 ‘위도는 내 사랑’을 발매한데 이어 오는 3월에는 정규 2집 앨범을 계획하고 있다”고 전했다.

 

프로젝트 싱글 ‘위도는 내 사랑’은 전북 부안의 지역송 만들기 프로젝트의 첫 결실인 곡으로 부안 출신 기획자 백룡컴퍼니 이윤복 대표의 지휘 아래 제작됐다.

 

부안 출신 작사가 송진선과 서태지와 아이들의 데뷔 앨범을 제작한 작곡가 유대영이 힘을 모았다.

 

‘위도는 내 사랑’은 고슴도치를 닮은 모양으로 고슴도치 위(蝟)자를 써 이름을 붙여진 아름다운 섬 위도를 잘 표현한 곡으로 호평을 받고 있다.

 

또 임지안은 ‘위도는 내 사랑’을 부르게 된 것이 계기가 돼 부안에서 열리는 가수 진성의 콘서트 게스트로 나설 예정이다. 진성의 콘서트는 오는 2월 23일 토요일 오후 6시 부안 스포츠파크 실내체육관에서 열린다.

 

올해 임지안은 누구보다 바쁜 활동을 예고하고 있다. ‘위도는 내 사랑’으로 종횡무진 활동하며 정규 2집 앨범도 발매할 계획.

 

오는 3월에 발매 예정인 2집 앨범은 지난 2015년 싱글 ‘좋아좋아’와 정규 1집 ‘다음다색’ 이후 약 3년 6개월 만의 앨범으로 더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.

 

임지안은 “준비 과정이 길어져 고민도 많았지만 마음은 즐겁다”고 소감을 전했다.

 

프로젝트 곡 ‘위도는 내 사랑’에 이어 정규 2집 앨범까지 올 해 상반기를 부지런히 보낼 임지안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.

 

한편 임지안은 지난 2015년 싱글 앨범 ‘좋아좋아’를 발매하고 트로트 가수로 데뷔했다. 데뷔곡 ‘좋아좋아’는 오승근의 ‘내 나이가 어때서’를 작곡한 정기수가 만들어 화제가 된 바 있다. 

[저작권자ⓒ 가요포커스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  • 카카오톡 보내기
  • 카카오스토리 보내기
  • 글자크기
  • +
  • -
  • 인쇄
  • 내용복사

[기사댓글]

헤드라인HEAD LINE

지면보기

more

2018-12-26
2018.12.26 vol.16
2018-09-10
2018.09.10 vol.17

많이본 기사

성인가요뉴스

more

스타인터뷰

more

연예‧문화

more